구름만드는공장

별내 아쿠아 아레나 50m 수영장 자유수영 후기 (feat.샤워실 좁음) 본문

오늘

별내 아쿠아 아레나 50m 수영장 자유수영 후기 (feat.샤워실 좁음)

스칼렛 구름상자 2018. 5. 31. 02:03

별내 아쿠아 아레나 50m 자유수영 후기 올립니다. 주저리 떠든 것은 패스하셔도 되고, 저처럼 자유수영 해보신 분들은 샤워실 관련하여 한 번 읽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맨 마지막 글입니다. 아직 못 가보신 분들은 영상을 통해 미리 보셔도 됩니다.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우리집에서 780m 가량 떨어진 별내 아쿠아 아레나 수영장이 오늘 (30일) 오픈을 했다. 기쁜 마음으로 자유수영을 가기로 하고, 이왕이면 개관식도 구경하려고 그즈음하여 가기로 하였다. 그런데 조금 늦게 갔더니 이미 개관식은 다 끝나고 ㅎㅎ 자유수영 하려는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루고 있었다.

 

 

 

뭐, 개관식 당일이니 그러려니 하고 번호표 뽑고 기다리면서 관람석에 가서 수영장 구경도 하고, 사람들 수영 하기 전에 실내 영상도 촬영을 했다.

 

 

 

월요일에 지나가다보니 간판을 설치하는 모습이 보였다. 이때까지만 해도 설레는 마음으로 오픈을 고대하고 있었다. 오픈이 계속 미뤄지고 있던 상황이라.

 

 

 

몇일 전에 촬영한 영상이다. 이때는 관람석에도 갈 수가 없었던 때라 창문 넘어로 구경하며 설레는 마음으로 오픈을 기다리고 있던 때였다.

 

 

 

그렇게 개관식 당일이 되었다. 입구에 들어서니 사람이 많아서 번호표를 뽑고 기다리다가 계산하고 드디어 입장! 수영장 입구에 사람들이 좀 많았는데 다들 평상복 차림의 안내 하시는 분들... 입구는 좁은데 안내하는 사람이 더 많아서 뭔가 불편하면서 분위기 쌔하기 시작...- _-ㅋ;;; 뭐, 그러려니 하고 일단 입장.

 

들어가 보니 그래도 모든 기물들이 새것이라 깔끔하고 좋긴 했음. 일단, 신발 부터 넣고, 안에 들어가서 옷 사물함을 여는데 왼쪽으로 문이 열림... 어라? 에코랜드도 이랬나? 싶으면서 뭐, 이런거야 이럴 수도 저럴 수도 있지 하며 옷을 탈의. 샤워실로 가면서 두리번 두리번, 뭔가 좁음. 여기까지도 뭐... 그냥 좁을 수 있지 했다.

 

 

 

샤워실에 들어서니 아이들이 첫 번째 칸에 가득 차 있어서, 안쪽으로 한 칸 더 들어갔다. 거기도 좀 사람이 있어서 한 칸 더 안쪽으로 들어갔다. 이제 막 다들 들어왔고 개관식 당일이니깐 사람이 많으려니 했다. 그런데! 그런데!!!!!!!!!!!! 그게 다였다. 더 이상의 샤워 공간이 없었다! 헉!! 여기는 레인이 10개나 되고 심지어 50m 길이를 자랑하는 곳인데!!!!!!!!!!!!! 6레인에다가 25m 밖에 안돼는 에코랜드 샤워실보다도 더 좁았다!!!!!!!!! 악!!!!! 정말 샤워 공간이 이것밖에 안돼나 싶어서 주변을 다시 한 번 두리번 거려보았는데 그게 정말 전부였다... @@;;;;

 

이때까지만 해도 굉장히 당황스럽긴 했지만, 그래도 50m 수영장이라는 설레임을 안고 안에 들어가서 재밌게 수영을 했다. 이제 막 오픈을 해서 물도 깨끗하고 여러모로 특별히 나쁜 것은 없었다. 원래는 2시간 수영하려고 했는데 50분 하고나니 배가 너무 고파서 더 이상 힘이 없어서 한타임만 수영하고 샤워실로 다시 돌아왔다.

 

2번째 샤워실 입장. 아... 이게 현실이구나! 이곳은 50m 에다가 레인이 10개나 되는데!!!!!!!!!!!! 샤워공간은 에코랜드보다 더 좁았다, 헉...

기억을 더듬고 영상을 살펴보니 샤워기 개수는 채 20개 남짓. 정확히는 19개인 것 같다. 흐아... 가만보니 이 수영장은 겉치레로 레인만 많았지 모든 것이 좁았다... ㅠㅠ

 

그 전에 주차장이 좁다는 둥 다양한 루머와 소문이 무성했는데, 그런 것보다 더 말도 안돼는 샤워실 공간의 좁음!!! 이건 뭐... 노답...- _-;;;;;; 같이 샤워하시는 분들도 샤워실이 왜 이렇게 좁냐며, 거기다 물 수압은 왜 이렇게 약하냐며...- _-;;;;; 수압까지야 뭐 물 절약도 하고 그러려니 하겠는데, 이건 뭐랄까? 좋은 건물에 건물주가 공간 아끼려고 화장실을 정말 코딱지만하게 지은 그런 불편함? 이랄까? 또는 겉으로는 대인배인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소인배였다랄까? 흐아... 잘 지어놓고 욕 엄청 먹게 생겼음... 허이쿠 ㅠ _ㅠ

0 Comments
댓글쓰기 폼